전북대학교사범대학부설고등학교 로고이미지

자유게시판

RSS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프린트하기
향수 속으로
좋아요:0
작성자 한승미 등록일 18.05.21 조회수 77

서리 까마귀 우지짖고

지나가는 초라한 지붕,흐릿한 불빛에 돌아앉아

도란도란거리는 곳.

그 곳이 차마 꿈엔들 잊힐리야.

이전글 그대 부끄러운 고백
다음글 미칠듯한 고독